문 대통령 올해를 대한민국 탄소중립 원년 선포
문 대통령 올해를 대한민국 탄소중립 원년 선포
  • 김진철 기자
  • kjc@energytimes.kr
  • 승인 2021.05.10 15: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로운 기술·산업 일으키고 많은 일자리 만들어낼 기회될 것 내다봐
10일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서울 종로구 소재)에서 열린 취임 4주년 특별연설을 마친 후 취재진 질문에 답변을 하고 있다. / 사진=뉴시스
10일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서울 종로구 소재)에서 열린 취임 4주년 특별연설을 마친 후 취재진 질문에 답변을 하고 있다. / 사진=뉴시스

【에너지타임즈】 정부가 올해를 대한민국 탄소중립 원년으로 삼는다.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청와대(서울 종로구 소재)에서 가진 취임 4주년 특별연설을 통해 지난해 말 정부는 2050년 탄소중립을 선언했고 사회 전 분야별 탄소중립 로드맵을 마련해 나가고 있다면서 올해를 탄소중립 원년으로 삼을 것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탄소중립은 인류가 함께 나아가야 할 피할 수 없는 과제로 지난해 말 정부는 2050년 탄소중립을 선언했고 이미 정부는 석탄발전소를 조기에 감축하면서 태양광·풍력발전 등 신재생에너지 비중을 늘리고 수소경제로 전환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현재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그는 산업별 에너지전환에 속도를 내기 위한 민관 협력이 더욱 강화되고 있고 발전·산업·수송·건물·도시인프라 등 사회 전 분야별로 탄소중립 로드맵을 마련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문 대통령은 2050년 탄소중립 관련 정부는 올해를 대한민국 탄소중립 원년으로 삼을 것이라고 언급한 뒤 저탄소 경제 전환은 단순한 친환경 정책이 아니며 새로운 기술과 새로운 산업을 일으키고 많은 일자리를 만들어내는 엄청난 기회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