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난방공사, 열 수송관 안전관리 실용화 추진
지역난방공사, 열 수송관 안전관리 실용화 추진
  • 김진철 기자
  • kjc@energytimes.kr
  • 승인 2021.11.03 20: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건설기술연구원(경기 고양시 소재)에서 지역난방공사가 건설기술연구원과 지하 시설물 안전관리 기술 실용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3일 건설기술연구원(경기 고양시 소재)에서 지역난방공사가 건설기술연구원과 지하 시설물 안전관리 기술 실용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에너지타임즈】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가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지하 시설물 안전관리 기술 실용화에 협력하기로 하는 업무협약을 3일 건설기술연구원(경기 고양시 소재)에서 체결했다.

이 협약이 체결됨에 따라 지역난방공사는 건설기술연구원과 각자가 보유한 역량과 자원을 활용해 열 수송관을 포함한 지하 시설물 위험예측과 통합관리 시스템 개발 등 안전관리 기술의 실용화에 협력하게 된다.

특히 지역난방공사는 이 협약을 통해 열 수송관 현황자료와 테스트베드 제공, 건설기술연구원은 지하 시설물 위험예측과 의사결정 모델을 개발을 각각 맡는다.

곽승신 지역난방공사 건설본부장은 “이 협약을 통해 지역난방공사는 건설기술연구원과 긴밀한 업무협력체계를 구축함으로써 지하 시설물 안전관리 분야 기술개발 역량 향상을 도모하는 것은 물론 자사 열 수송시설 안전사고 예방체계를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