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워체크 모바일 서비스…한전-전기기술인協 활용 확대 뜻모아
파워체크 모바일 서비스…한전-전기기술인協 활용 확대 뜻모아
  • 정아름 기자
  • dkekckd@naver.com
  • 승인 2021.05.31 12: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8일 한전아트센터(서울 서초구 소재)에서 한전이 전기기술인협회와 파워체크 모바일 서비스 활용 확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김태용 한전 디지털변환처장(왼쪽)이 남기범 전기기술인협회 경영관리본부장과 업무협약서에 서명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난 28일 한전아트센터(서울 서초구 소재)에서 한전이 전기기술인협회와 파워체크 모바일 서비스 활용 확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김태용 한전 디지털변환처장(왼쪽)이 남기범 전기기술인협회 경영관리본부장과 업무협약서에 서명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에너지타임즈】 한국전력공사(사장 김종갑)가 한국전기기술인협회와 자사에서 개발한 파워체크 모바일 서비스 활용과 전기안전관리 분야 기술교류를 확대함으로써 고객 수전설비 정전사고 예방과 전기안전 증진에 협력하기로 하고 지난 28일 한전아트센터(서울 서초구 소재)에서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파워체크 모바일 서비스는 빌딩·공장·상가 등 대형 전기설비 운영에 필요한 전기품질·전기안전 등과 관련된 정보를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으로 제공하는 솔루션이며, 전기안전관리자는 이 서비스를 통해 제공되는 고조파·역률 등 다양한 전기품질 정보와 정전위험 경보 등을 활용해 전기설비를 더욱 안전하게 운영하는 등 고장을 예방할 수 있게 된다.

한전 측은 이 업무협약과 관련 동·하계 과부하기간 반복적으로 발생하는 고객 정전 예방과 코로나-19 여파로 현장점검에 어려움을 겪는 전기안전관리자 업무효율 개선을 위해 한전과 전기기술인협회에서 뜻을 같이 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김태용 한전 디지털변환처장은 “전력 빅데이터의 적극적인 활용으로 국민의 전기안전 증진과 전기안전관리업무의 효율성을 개선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

한편 파워체크 모바일 서비스는 오는 8월 31일까지 무료로 제공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